yuu.kr

JOIN | ID/PASS



-- Today Visit --

연예-Sports 작성일 : 19-06-10 07:51

'시구' 최민환, 子 안고 전력 투구 논란 "아기 목이 꺾였다"
 글쓴이 : 我詩我
조회 : 1   추천 : 0  
 

'시구' 최민환, 子 안고 전력 투구 논란 "아기 목이 꺾였다"

 

 


[엠스플뉴스] FT아일랜드 최민환이 아기를 안은 채 시구에 나섰다가 지적을 받았다. 


지난 8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이글스 대 LG 트윈스 경기 전 최민환-율희 부부가 각각 시구와 시타에 나섰다.



 

이날 최민환은 돌이 지난 아들을 아끼 띠로 안은 모습으로 마운드에 섰다. 최민환이 타자석에 선 율희를 향해 힘껏 공을 던졌는데, 이 과정에서 아들의 목이 뒤로 꺾이는 듯한 아찔한 순간이 그대로 화면에 잡히면서 논란이 불거졌다. 

 

다행이 아들은 아무런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지만 이 장면을 본 사람들은 "아기에게는 너무 위험천만한 모습이었다.", "혹시라도 이 장면을 누군가 따라할까봐 걱정이 된다." 등 우려 섞인 반응을 보였다.  

 

한화 이글스 TV에서 공개된 연습 영상에서는 최민환이 아끼띠도 하지 않고 그냥 아기를 손으로 안은 채 시구를 하는 모습이 공개되면서 더욱 우려의 목소리가 커졌다.

 

한편 최민환과 율희는 지난해 5월 아들을 낳고 10월에 그해 결혼식을 올렸다.

 

이상빈 기자

 
 
<< 이전글   다음글 >>  
목록